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태국의 서민적인 음식, 꾸에띠여우를 먹다.
    Thailand 2012. 2. 16.

    태국 쌀 국수를 "꾸에띠여우"라 부르며 가장 대표적인 음식 중 하나이다. 쌀 국수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면발의 종류이다. 센미, 센렉, 센야이(면발이 작은 순) 그리고 라면처럼 된 면발을 밤비라하여 총 4가지 쌀 국수를 주문할 수 있다. 꾸에띠여우 국물은 태국에서만 맛 볼 수 있는 오묘한 맛을 지니고 있으며 4가지 양념을 첨가하여 약간 메우면서 얼큰하게 먹으면 아주 좋다.

     


    태국 쌀 국수에 코카콜라의 궁합은 환상적이다. 얼큰하게 먹는 국수로 땀이 흐르면서 시원한 코카콜라 음료를 마실 때 진정한 태국의 맛을 느낄 수 있다. 태국에는 수 많은 쌀 국수점이 있는데 과연 어디서 먹는 것이 좋을까? 특히 태국 밤 길거리에 작은 불빛이 비치는 많은 쌀 국수 가게 중 "남차이" 꾸에띠여우를 찾으면 맛은 확실히 보장할 수 있다.

    태국 국수


    남차이 꾸에띠여우는 태국에서도 맛으로 정평이난 가게이며 한국 입맛에 아주 딱 맛는다. 주문을 할 때에는 센미, 센렉, 센야이, 밤비 중 선택하게 되는데 밤비와 센렉이 우리 입맛에 적당할 것이다. 꾸에띠여우는 태국의 대표적인 음식으로 특히 술을 마시고 마지막 속풀이할 때, 몸이 처질 경우 땀을 내고 싶을 때, 가볍게 한끼 식사를 할 때 좋다.

    태국_국수_꾸에띠여우


    길거리에서 태국 서민의 대표적인 꾸에띠여우를 먹으면서 태국 정취를 느끼게 되면 한국에 돌아와서 자꾸 생각나게 된다. 태국에 처음 방문한 우진이가 꾸에띠여우를 먹는 모습을 카메라에 담았다. 모든 것이 낯설게 느껴질 것인데 어린 나이에 잘 따라와서 고맙게 생각한다. 

    태국_국수_꾸에띠여우


    ▲ 밤비로 라면 면발처럼 생겼다. 필자가 제일 좋아하는 꾸에띠여우다. ▼ 센렉으로 한국의 국수와 비슷하다. 쌀 국수에 어묵과 돼지고기는 필수이며 꾸에띠여우를 먹을 때 건더기가 적으면 장사가 잘 안된다.

    그리고 꾸에띠여우를 먹을 때 소스를 첨가하여 먹는데 처음 먹을 때에는 국물을 먼저 맛을 보고 소스를 넣을지 결정하는 것이 좋다. 소스는 5가지 정도 테이블 위에 놓여 있는데 꾸에띠여우 참 맛을 느낄 수 있는 사람은 어느 정도 태국을 잘 이해하는 사람이라 할 수 있을 정도로 고수라 볼 수 있다.
     

    태국국굿_꾸에띠여우


     꾸에띠여우의 가격은 지역마다 약간 다르지만 35~40바트 정도한다. 재미있는 사실은 꾸에띠여우 가격이 태국 경제의 지표로 알 수 있는 중요한 기준점이 된다는 것이다. 태국 경제에 좋고 나쁨을 바로 확일 할 수 있는 것이 꾸에띠우이며 그 이유는 가장 많이 찾는 서민 음식이기 때문이다. 마지막으로 재미있는 이야기를 말씀드리면, 꾸에띠여우를 먹을 때 아무런 소스를 넣지 않고 먹을 경우 '베이비(아기)'라 부른다. 소스를 첨가하여 자신의 맛을 찾아 가는 과정이 인생을 찾아가는 여정이라 할 수 있다.

     

    [관련글]
     태국 맥주 삼총사 / 창, 싱하, 레오의 차이점

    태국 최고의 소화제 과일, '말라꼬(파파야)' 장을 위해 먹어라!

    태국가면 망고스틴을 꼭 먹어야 되는 이유

    태국 음식을 제대로 맛보기 위한 조언

    태국 음식의 별미, 쏨땀(SomTum)

    파타야 맛집 카페35, 태국 한정식을 제대로 맛볼 수 있는 곳

    파타야 해산물 맛집 추천, Pu pen Seafood 레스토랑




     



    댓글 31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여기]를 클릭하여 작성하면 됩니다.

ⓒ 2020. 세팍타크로 라이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