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 성공한 스포츠 리더의 공통점은 바로 철학이다.
    SepakTakraw/tips 2008. 1. 15.

    저번주 일성부곡콘도에서 경상남도 체육회지도자 연수회에 참가하였다. 1박 2일 코스로 스포츠 리더쉽, 부상 예방과 처지, 미래의 스포츠지도자, 선수폭력 예방 및 근절에 관한 강의을 했다. 학창 시절에 다 배웠던 내용이었지만 새롭게 리마인드하는 기분으로 수업을 받았으며 여기서 세계적으로 성공한 두 감독에 관한 주옥 같은 리더십 이야기를 소개하고 싶다.

     

     

     

    수퍼볼 우승 감독의 수퍼 리더십

     - 딕 버메일 전 세인트루이스 램스 감독 : 1981년 수퍼볼 감독 데뷔, 82-83 시즌 도중 은퇴, 방송해설자로 전직, 97-98 시즌 세인트루이스 램스 감독으로 복귀, 99-2000시즌 수퍼볼 우승후 은퇴

     - 우승의 비결 : 우리의 적은 다른 팀이 아니라 바로 우리 램스다. 우리 자신을 이기면 어떤 팀이든 이길 수 있다.

     - 승리하는 것이 어렵고 복잡한 게 아니라 사람이 어렵고 복잡하다. 팀을 승리로 이끄는 힘의 25%는 실력이고 75%는 팀웍과 이를 이끄는 리더쉽이다.

     - 나는 다만 그 재능 있는 사람들로 제대로 된 팀을 만들려고 노력했을 따름이다. 지도자로써 나는 항상 엄격하다(tough)는 소리와 존경스럽다(respect)는 말을 듣기 위해 노력해왔다. 그런 가운데 책임감과 권위가 절로 생겼고 그게 나의 운명으로 바뀌었다.


    딕 버메일 감독이 세인트루이스 램스를 맡기 전까지 세인트루이스 램스팀은 꼴지에서 헤어나올 가망이 없어 보이는 팀으로 아무도 관심을 갖지 않았다. 하지만 딕 버메일 감독의 수퍼 리더십을 통해 완전히 다른 팀으로 탈바꿈하여 수퍼볼 우승을 이루냈으면 유명한 리더십의 대표자로 손꼽을 수 있다.

    경상남도체육회 연수회자료 

     

     

    John Wooden의 리더십

    UCLA 전성기 12년 동안  NCAA 우승 10번, 7년 연속 우승(67-73년)

     - 1975년 은퇴할 때까지, UCLA 27년 동안 620승 147패(승률 .808)
     - 총 코치생활 40년 동안 885승 203패(승률 .813)
     - NCAA 터너먼트 게임에서 38연승, 4시즌 동안 88연승
     - 선수(퍼튜대학)와 코치로 명예의 전당
     - 기초 훈련과 반복 훈련이 기본적인 학습규칙
     - 훈련시에 사회적 강화와 처벌을 많이 사용
     - 선수들에게 보상을 주는 것보다 꾸짖는 회수가 두 배로 많았다.
     - 훈련시에는 해군상사와 같은 행동 유형, 신체적인 체벌은 절대 하지 않았다.
     - 연습이 끝나고 나면 선수들의 어깨를 두드려 주며, 농담하고, 평상시에는 친절한 할아버지 행동유형
     - 그는 선수들에게 농구가 인생의 궁극적인 목표가 아니며, 인생에 비교해보면 작은 중요한 일부분이라는 것을 항상 가르쳤다.
     - 선수들의 개인적인 문제나 직업에 대해서도 신경을 많이 써주었다.
     - 선수와 코치간의 신뢰의 중요성


    존우던 농구감독은 미국 역사상 가장 훌륭한 코치로 칭송
    되고 있으며 그가 이룩한 업적은 인간이 만들어낼 수 없는 기록으로 불리우고 있다. 미국 내 3천개가 넘는 농구팀이 존재하는데 7년 연속과 승리할 확률이 8할을 넘을 수 있겠는가? 한마디로 임파서블하다.

    많은 학자들이 존우던 감독의 코칭에 관한 행동 심리학 연구를 하였고 그것을 통해 얻은 많은 자료들이 현재 스포츠 리서십에 활용되고 있다. UCLL에는 존우던감독 농구장이 있을 정도로 존우던에 대한 감사와 존경이 미국 농구의 역사의 한페이지를 장식하고 있다.


    스포츠 학문을 연구하는 학자들은 많은 업적을 남긴 감독과 코치에 관한 연구를 통해 최고의 팀을 이끌수 있는 비결을 밝혀내는데 성공하였다. 모든 연구 결과 하나의 결론에 얻어 냈는데 그것은 바로...

    "비선수 출신을 막론하고 코치가 자신이 맡은 종목 분야에 관한 철학이 분명하다면 25% 이상 승률을 미리 얻고 시작하는 것이다".

    한마디로 스포츠에 관한 철학이 분명한 코치는 훌륭한 리더십을 발휘하고 훌륭한 조직을 이끌 수 있는 리더가 될 확률이 높다는 것이다. 철학하면 어렵게 생각될지 모르겠지만 어떤 일을 하던간 자신의 일에 관한 철학 없이는 앙꼬 없는 붕어빵이라고 생각되며 자신의 일터를 사랑하고 소중하게 생각하는 마음이 곧 바로 성공할 수 있는 지름길인 것이다. best post

    ▶ 사진을 통해 본 나의 세팍타크로 인생

    ▶ 통 해야 뭐든 이루어질 수 있다.

    ▶ 티칭(Teaching)이 아닌 타칭(Touching)이 맞다.

    ▶ 스포츠 분석 능력은 지도자 내공과 일맥상통한다.

    ▶ 세팍타크로 공격 기술과 전술을 파헤쳐보자

    ▶ 세팍타크로 기술적 특성을 이해하는 순간 진짜 운동 선수가 된다.

    ▶ 컨트롤을 지배하는자, 세팍타크로(스포츠)를 지배한다.

    ▶ 세팍타크로, 외공보다 내공 훈련에 투자하라.

     



    댓글 6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여기]를 클릭하여 작성하면 됩니다.

    • 프로필사진

      명장이 있기에 훌륭한 팀이 있다? 훌륭한 팀이 있기에 명장이 있다?
      어느쪽이 맞는건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본문에 나와있는 선수와 코치간의 신뢰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느껴지네요^^
      이렇게 생각한다면 둘다 맞는 말인것 같습니다 ㅋ.

      이번에도 또 먼 출장길에 오르시는데 건강히 잘 다녀오세요~
      다녀와서 다시 뵙겠습니다^^

      2008.01.15 22:34 신고
      • 프로필사진

        군대를 다녀와서 알겠지만 목적이 확실하고 목표를 위해 나아가는 조직에서는 리더를 먼저 우선시하고 리더가 원하는 조직원을 구성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합니다.

        스포츠 조직은 총성 없는 전쟁터와 비유할 수 있습니다. 더군다나 프로의 세계는 칼 같은 자기 평가가 내려지기
        때문에 조직원에서 꼭 필요한 역할이 되어야합니다.

        명장은 조직원을 조율하는 오케스트라 지휘자 역할을 한다고 생각합니다. 말이 좀 많아졌나요...^^*

        떠날 준비 다하고 잠시 책상에 앉았습니다. 잘 다녀올게요.


    • 프로필사진

      리더가 되기위한 고된 훈련도 힘들지만.. 훌륭한 리더가 된 후에도 멋진 팀웍을 유지할 수 있는 명장이야 말로
      최고의 찬사를 받아 마땅하다 봅니다.

      25% 승률을 가지고 시작한다니.. 정말 화려한 프로필만큼 대단한 분들입니다.
      몸관리하면서 운동하세요

      2008.01.17 12:28
      • 프로필사진

        지금 태국입니다. 명장이 되기 위해 이곳에서 열심히 배우고 있습ㄴ다. 25일-27일 수판부리에서 토요타컵대회가 열릴 예정입니다.

        세계 최초 상업 회사 스폰서쉽 대회의 규모와 행사 진행등등 볼거리가 많아 기대됩니다.

        저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갖고 온 책을 전부 다 읽어버려서 큰일입니다.


    • 프로필사진

      글을 읽으며 저 자신의 철학이 무엇이 되어야 하는지를 생각하게 됩니다.
      전지훈련 건강히 다녀오시길 바랍니다. ^^

      2008.01.18 18:18 신고
      • 프로필사진

        안녕하세요. 스케치님. 인생을 살아가는데 철학이 분명하다면 성공할 확률이 높다는 것이겠죠.

        일요일 오후 태국에서 글을 올립니다. 무사히 훈련 잘 마치고 돌아가도록 할게요. 안부 메세지 감사드립니다.


ⓒ 2020. 세팍타크로 라이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