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정스님 명언, 친구를 통해 삶의 바탕을 가꾸라

ㆍ명언

"사람이 하늘처럼 맑아 보일 때가 있다"
그때 나는 그 사람에게서 하늘 냄새를 맡는다. 사람한테서 하늘 냄새를 맡아 본 적이 있는가
스스로 하늘 냄새를 지닌 사람만이 그런 냄새를 맡을 수 있을 것이다. 


혹시 이런 경험은 없는가
텃밭에서 이슬이 내려앉은 애 호박을 보았을 때 친구한테 따서 보내주고 싶은 그런 생각 말이다.


혹은 들길이나 산길을 거닐다가 청초하게 피어있는 들꽃과 마주쳤을 때 그 아름다움의 설레임을
친구에게 전해 주고 싶은 그런 경험은 없는가 


이런 마음을 지닌 사람은 멀리 떨어져 있어도 영혼의 그림자처럼 함께 할 수 있어서 좋은 친구일 것이다
좋은 친구는 인생에서 가장 큰 보배이다 


친구를 통해서 삶의 바탕을 가꾸라. -법정 스님-


법정스님 명언, 친구를 통해 삶의 바탕을 가꾸라▲ 고교 졸업 20주년 동창회. ⓒ2018



[관련글]

▶ 나무에서 배우는 지혜와 명언 모음

▶ 아인슈타인 명언 중 가장 와 닿는 명언!

▶ 생텍쥐페리의 명언,차이에 집착하지 말라!

▶ 힘들고 외로울 때 힘이 되는 글과 사진

▶ 장파울 명언, 태국 여행 포토 에세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