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전주 슬로우시티 국제 세팍타크로대회가 4월 15일~17일에 전주 화산체육관에서 성황리 열렸다. 세팍타크로의 매력을 코트에서 화려하게 선보여 관람객들에게 많은 호응과 신선한 이색 스포츠 경험을 안겨드렸다. 본 동영상은 대회를 총정리하는 의미에서 스케치 영상이다. 




영상 중 40초부터 시작되는 태국과 말레이시아 결승전에서 양팀이 치고 박고 랠리(rally)가 이어지는 흥미진진한 세팍타크로 묘기가 펼쳐진다. 흔히 세팍타크로는 한 번에 공격에 포인트가 바로 이루어져 렐리가 없을 것으로 생각하지만 가끔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렐리되는 진풍경이 나온다.



세팍타크로(Sepaktakraw)는 손을 제외한 모든 부위를 사용하여 작은 공을 차는 예술적인 스포츠이다. 세팍은 말레이시아어 '차다', 타크로는 태국어 '공'이란 뜻으로 두 단어가 합성된 스포츠가 세팍타크로이다. 세팍타크로 명칭에서도 동남아시아 향기가 뿜어져 나오며 범상치 않은 스포츠라는 것을 느낄 수 있다.


[추천 관련글]

▶ 세팍타크로 역사가 담겨 있는 세팍타크로 공 컬렉션

▶ 세팍타크로 공에 얽힌 태국 이야기

▶ 세팍타크로를 즐기는 쁘라윳 태국총리, 종주국 위상을 증명!

▶ 발로 가능한가? 신기방통한 세팍타크로 후프 게임

▶ 후지필름X30 카메라로 촬영한 세팍타크로 바탕화면 이미지

▶ 예술로 승화시킨 미얀마 '칭롱', 세팍타크로 공 기술 끝장판!

라오스 국기가 세겨진 세팍타크로 라켓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