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벤투감독은 쫄보가 아니다!

ㆍ독백/스포츠

어제 아시안컵 조별순위 마지막 예선전을 중국과 치루었다. 월드스타 반열에 오른 손흥민선수 기용한 것을 보고 지도자 한 사람으로서 많은 생각들이 교차되었다. 조C조에 속한 한국은 3전 전승을 하여 유리한 고지에 한 발 다가갔다. 문제는 손흥민선수 활용하는 방법과 전체적인 우승을 향한 자체 경기력을 향상보다는 선수에 의존하는 성향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것 같아 아쉬웠다.





감독이 선수들과 믿음이 강하면 승패에 대한 불안감은 적어질 것이고 어떠한 강팀을 만날 경우 스스로 해결 할 수 있는 응집력이 강화된다. 토트넘에서 맨유 경기를 마친 후 바로 아시안컵 중국전에 출전을 한 손흥민선수를 보고 벤투감독이 한국축구를 생각하기 보다는 자신의 성적이 더 중요하다는 것을 직감했다. 그리고 선수 개개인의 특성 및 성향을 파악이 완전하게 이루어지지 않아 보였다.


벤투감독 지도력에 의해 경기력이 올라가는 것이 아니라 손흥민선수가 팀에 합류함으로써 한국 축구팀이 강해진다는 인식이 되면 한국팀은 더 이상 희망은 없다고 생각한다. 그 이유는 누구보다 여러분이 잘 알 것으로 생각한다. 아시안컵대회에 우승을 하기 위해서는 월드 클래스인 손흥민선수를 최대한 활용하기 보다는 최소 활용하여 최대 효과를 볼 수 있는 전략이 있어야 한다.


왜냐하면, 잘 하는 선수가 상대에 있으면 상대도 그에 대비하는 전략과 전술로 경기를 준비하기 때문에 전체적인 밸런스를 갖추지 않는다면 쉽게 당할 수 있다. 팀 경기에서 가장 중요한 전략 중 하나가 이기기 위한 전략보다 어떠한 상황에서도 지지 않는 전략을 여러 단계로 준비한 감독이 명장이라 생각한다. 고로, 지피지기면 백전백승이 아니라 지피지기면 백전불패가 되어야 한다.


▲ 포루투칼 국가대표감독시절, 호날두에게 지시를 내리는 장면



아무리 생각해도 손흥민선수를 후반44분에 교체했다는 점과 조진출을 확정된 상황에서 중국전에서 16강, 8강전을 대비한 선수 기용 및 전반적인 선수들 활성화시킬 수 있는 기회를 살릴 수 없었다는 것이 아쉽다. 설마 조1위를 못해 이란팀과 만나 쫄고 있는 것은 아니겠죠^^ 이승우 폭팔을 보면서 벤투감독이 바보가 바보가 아닌이상.... ㅎㅎㅎ


감독은 선수들을 기용하는데 수 많은 수 싸움을 하게 된다. 매일 밤 잠을 설칠 때가 있으며 선택이 잘 못되었을 경우 그 책임감은 어떻게 감당해야할지 고민이 많다. 이러한 고민들을 해결하는 방법은 자신의 지도력이 옳다고 믿고 선수들을 신뢰하고 경기장에서 당당하게 선수들이 뛰어 다닐 수 있게 만드는 것이다. 어딜가나 처음 부임한 감독의 책임감과 성과는 무시할 수 없다.


벤투감독도 그 누구보다 축구를 사랑하고 어떻게 하면 강해지는 팀이 되는 방법을 알고 있다고 본다. 앞으로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16강, 8강, 4강전에서 멋진 선수 기용 전략으로 축구를 좋아하는 한국팬들에게 인정받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 지금까지 잘 해온 것처럼... 화이팅~



▶ 손흥민, 왜 훌륭한 선수인가?

▶ 이승우 시즌 첫골 동영상 및 볼 터치 하일라이트

▶ 축구 유니폼 '준타스' 추천, 특별함을 갖게 한다.

▶ 피곤한 근육과 관절에 효과 빠른 스포츠젤(겔), 신제품 스포밴드 쿨 강력추천!

▶ 차두리, 힘의 원천을 파헤치다!

▶ 스포츠 분석 능력은 지도자 내공과 일맥상통한다.

▶ 박지성을 좋아하는 이유 중 하나?

▶ 축구 심판, 대각선 동선(動線)으로만 움직인다.

▶ 루저를 극복한 축구 영웅 4인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