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ㆍ라이프스토리/여행

호주 여행을 하면서 호주의 문화와 역사 그리고 체육 시설 환경등 많은 부분을 경험하고 왔다. 우리나라 홈플러스 같은 대형마트에서 호주인들의 어떤 것을 먹고 마시고 입는지도 보고 실제로 호주인들이 먹는 음식을 구입하여 맛을 보기도 하였다. 시드니 공항을 내려서 관광버스 안에서 밖을 바라보았을 때 첫 느낌은 말레이시아보다 더 정돈되고 깨끗한 듯한 인상을 받았다.





호주는 영국의 영향을 많이 받은 문화가 여러 곳에서 느낄 수 있었으며 역사가 짧지만 대신 확실한 국가 운영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였고 국민들이 자부심을 갖을 수 있는 선진국을 이룰 수 있는 이유를 찾기도 하였다. 5박 6일동안 호주 여행을 하면서 소소한 일상 사진들 통해 호주 이야기를 정리하여 보았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호주에서 처음으로 장을 본 간식거리로 청포도와 요거트, 망고, 감자과자, 음료수. 망고 과일이 상품으로 태국에서 잘 익은 망고처럼 아주 달고 맛이있었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호주 시드니 도심 한 가운데 있는 도로로 언덕을 깍은 벽면이 그대로 노출되어 인상적이었다. 이 도로를 자주 이용하여 기억이 남는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패러글라이딩을 타는 곳으로 유명한 호주의 울릉공에 위치한 stanwell park로 경치가 매우 아름다워 패러글라이딩을 하는 사람에게는 최고의 포인트로 손색이 없었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호주의 거리 풍경모습이다. 호주가 선진국이라 말할 수 있는 이유 중 하나는 교통 법규를 확실히 지키며 위반하게 되면 확실한 처벌을 받는 다는 것을 당연시 여긴다는 것이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호주 시드니의 대표적인 관광 명소는 달링하버로 피어몬트 다리의 하부의 모습을 촬영한 풍경이다. 피어몬트 다리는 부산 영도다리처럼 배가 들어오면 다리가 옆으로 회전하여 움직인다는 것에 놀라지 않을 수 없다. 과거 달링하버는 호주의 경제와 무역의 중심지였는데 정부의 노력으로 시민들이 공간으로 새롭게 탄생하여 현재 시드니 여행의 일번지로 알려지게 되었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피어몬드 브리지에서 바라본 달링하버의 전경. 우리나라에도 달링하버처럼 세계적인 관광지로 거듭달 수 있는 곳은 부산 밖에 없을 것이라고 머리 속에 스쳐지나갔다. 150년간 항만 운행으로 시민들이 접근하기 어려운 이 지역을 시민들에게 돌려주어 최고의 관광명소로 탈바꿈한 호주의 정신이 본받을만하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시드니에서 사막 투어를 하기 위해 이동하던 중 휴게소에서 보게 된 화물 트럭인데 너무나 이뻐서 포즈를 잡았다. 호주는 힘든 일을 하는 노동자에 대한 대우는 매우 좋은 것을 보면서 급여의 기준이 우리나라와 확실히 다르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호주가 살기 좋은 나라인 이유는 범죄 발생율이 적기 때문이다. 밤거리를 걸어도 불안하지 않고 편안하고 안전한 생활을 할 수 있어 호주 이민을 선호하게 된다고 한다. 호주 여행을 하면서 스테이크를 자주 먹고 특별한 활동이 없어 3시간 호텔 주변을 산책하였는데 크리스마스 분위기로 장식한 예쁜 집을 발견하였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호주 여행에서 배를 타고 돌고래를 보는 투어 코스가 있어 선착장에서 대기할 때 찍은 사진이다. 호주에서 돌고래르 보는 코스가 있는데 반드시 돌고래를 보는 경우는 운이 정말로 좋아야한다고 한다. 도저히 돌고래를 발견하지 못하고 선착장에 배를 정박하려는 순간 돌고래를 보게 되어 신비로운 경험을 하였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호주 여행의 마지막날에 시드니 중심 쇼핑센터에 나가 자유시간을 보냈다. 시드니 번화가에 가까이에 타이타운이 있었으며 타이타운에서 태국음식으로 기름기도 빼고 타이마사지를 받으면서 자유시간을 보냈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호주는 올림픽을 두번을 개최한 국가로 생활 스포츠가 일상화 되어 있는 선진국이다. 올림픽파크 내에 있는 주경기장을 방문하여 호주 스포츠 역사화 문화를 배우는 시간을 갖었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시드니 주 경기장을 둘러보고 걸어 나오는데 바로 옆에 아레나 공연장이 눈에 들어왔다. 이곳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가수 및 배우들이 공연하는 장소로 유명한 곳으로 주경기장보다 이곳을 더 구경하고 싶었다^^



소소한 호주 시드니 일상 풍경 사진 모음

▲ 지금의 호주가 있기에 위한 인물은 "맥쿼리 총독"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호주는 맥쿼리하면 인지도가 매우 높고 자랑스러워하는 모습이었다. 시드니 호주 수영영웅인 "이안소프"가 졸업한 매쿼리대학을 견학하면서 호주 체육대학의 시설과 운영시스템을 배우고 경험하는 시간을 갖었다.



호주 여행에서 담은 자연친화적인 풍경 사진

5박 6일 동안 듣고 보고 맛본 호주 여행기

호주 여행에 만난 코알라, 한 편의 시트콤을 보는 듯 했다.

호주 시드니의 랜드마크, 오페라하우스 풍경 사진 모음

호주 포트스테판 사막 여행, 인생 사진을 찍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