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어 중 '깐'이란 말을 많이하게 된다. '깐'은 상호간의 관계를 말할 때 사용하는 말로 친구, 연인, 가족등 이야기할 때 어떤 관계인지 알 수 있는 단어이다. 깐 용어만 잘 알아도 서로 얼마나 친한 사이인지 금방 알 수 있어 태국 여행이나 생활할 때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다.





친구 사이는 "프언 깐", 애인 사이는 "팬 깐", 엔조이 사이는 " 끽 깐"으로 사용된다. 여기에 의문사인 "마이"를 붙이면 한 문장이 쉽게 되어 관계를 알 수 있게 된다. 프언 깐 마이라면 친구사이니? 라는 뜻이 된다.



태국어로 기록한 세팍타크로 훈련 지도 일지


부부사이에 사용되는 "륵 깐, 야 깐" 이혼 도장 서로 싸인하고 이혼한 사이, "이-엑 깐"은 이혼 도장은 안 쓰고 있는 상황 관계를 말한다. 그외 서로 대회가 가능한 사이를 " 쿠에이 깐"이라 하며, 정말로 가까운 사이를 "스닉 깐"이라고 부른다. 깐을 잘 활용하면 많은 표현을 할 수 있고 사람 관계를 금방 알 수 있게 되어 유용하게 사용하는 단어이다. 





▶ 태국의 언더그라운드 연예 문화 - 끽

▶ 태국어 공부, 미쳤니! 란 상황에 사용하는 욕설 '바'

▶ 태국어 '사바이(Sabai)'에 담긴 의미

▶ 알아두면 돋보이는 태국어 표현, 거절할 상황에는 이렇게...

▶ 태국 여자를 스캔할 수 있는 방법 6가지

▶ 태국 욕설에 담긴 재미있는 문화 소개

▶ 태국 여행, 최고 만족감을 위해 타이 마사지 언어 습득 필수!

▶ 태국 밤문화 여행 탐구, 태국여자 vs 가격 vs 종류

▶ 태국 여행에 도움이 되는 생존 태국어 정리

▶ 태국인 목에 항상 걸고 있는 목걸이 정체는 뭘까?

▶ 재미있는 태국 인사이드 스토리